실시간뉴스
송파구, 지역기업과 함께 키우는 ‘다둥이네 막내’
송파구, 지역기업과 함께 키우는 ‘다둥이네 막내’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4.09.30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회 기업과 함께 키우는 1사1다자녀 결연식’

[한강타임즈 김재태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오는 1일 10시 30분 구청 대회의실에서 「제5회 기업과 함께 키우는 1사 1다자녀가정 결연식」을 개최한다.

‘1사 1다자녀 가정 결연사업’은 관내에 연고를 둔 기업이나 단체가 넷째아 이상을 둔 다자녀가정과 일대일 결연을 맺고, 1년간 매월 10만원의 양육보조금을 지원하는 출산장려프로젝트이다.

이는 저출산의 주요 원인으로 꼽히는 자녀양육비와 교육비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선 사회적 공감대 형성이 중요하다고 판단, 지역기업(기관)들의 지원을 이끌어내며 추진됐다. 2012년 하반기부터 매 반기마다 진행해 이번에 다섯 번째를 맞는다.

이날 결연식엔 역대 가장 많은 다자녀가정과 기업(기관)이 참여한다. 올해 상반기(2014.1.1~7.31)에 태어난 넷째 이상 아동이 있는 20가족과 14개의 지역기업(기관)이 결연을 맺게 되는 것. 특히, 이번엔 요 근래 보기 드믄 육남매도 만나볼 수 있다.

이번엔 관내 제조업체‧금융기관‧의료기관 등 다양한 업종의 기업(기관)이 동참하며, 최대 5명까지 결연을 맺는다. 새롭게 4개 기업(은혜출장부페, 연세유소아청소년과의원, 백제홍삼(주), (주)삼표산업)이 참여의사를 밝혔고, 10개 기업(끄레델, 진화운수, 기산텔레콤, 인클로버재단, 서울스카이병원, 유천냉면, 우리은행, 서울S플러스치과의원, 개인택시조합 새마을금고, 송파한의사회)은 후원을 다시 약속했다.

구관계자는 “아이소리 넘치는 도시를 만들기 위한 이러한 노력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어가는 소중한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가가호호 아이소리가 넘쳐나는 송파를 만들기 위해 지역기업이나 단체를 적극적으로 발굴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관현악 4중주의 아름다운 축하 선율로 시작하는 이번 결연식은 ▲다자녀가정 및 후원기업 소개영상 시청 ▲결연증서 및 감사패 수여 ▲기념사진촬영 등의 일정으로 1시간가량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