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박순애 장관, 결국 자진 사퇴…"학제개편 등 모든 책임"
박순애 장관, 결국 자진 사퇴…"학제개편 등 모든 책임"
  • 정수희 기자
  • 승인 2022.08.08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8일 오후 여의도 한국교육시설안전원에서 사의를 표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8일 오후 여의도 한국교육시설안전원에서 사의를 표하고 있다.(사진=뉴시스)

[한강타임즈 정수희 기자]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8일 오후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사퇴 의사를 밝혔다.

5시30분 여의도 한구교육시설안전원에서 거취 표명에 나선 박순애 장관은 "교육 혜택을 국민에게 드리고 싶었지만 많이 부족했다. 학제개편 등 모든 논란의 책임은 제게 있으며 제 불찰이다. 아이들의 더 나은 미래를 기원한다"는 짧은 사퇴의 변을 전하고 퇴장했다.

최근 논란이 된 '만 5세 초등학교 입학'을 담은 학제개편안 외에도 2001년 '만취 음주운전' 전력, 논문 중복게재 의혹, 자녀 학교생활기록부 첨삭 의혹 등이 제기돼 여러 비판을 받아온 박 장관은, 지난달 4일 임명이 재가된 이후 취임 35일만에 결국 자진 사퇴를 택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