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쓰레기도 줍고 투표도 하고’... 정원오 성동구청장 후보, 청년들과 이색 ‘사전투표’
‘쓰레기도 줍고 투표도 하고’... 정원오 성동구청장 후보, 청년들과 이색 ‘사전투표’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2.05.28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로깅 후 사전투표를 마친 정원오 성동구청장 후보와 청년들
플로깅 후 사전투표를 마친 정원오 성동구청장 후보와 청년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더불어민주당 정원오 성동구청장 후보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7일, 오전 11시 성수1가2동 주민센터에서 투표했다.

특히 정 후보는 일반 후보자의 사전투표와 달리 청년들과 함께 서울숲에서 ‘플로깅’을 하고 사전투표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플로깅은 ‘이삭을 줍는다’는 뜻인 스웨덴어 plocka upp과 달리기를 뜻하는 영어 jogging의 합성어다. 즉, 조깅을 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활동을 말한다.

이날 정 후보와 청년들은 함께 서울숲 일대부터 투표소가 있는 성수1가2동까지 쓰레기를 주우면서 이동한 후 함께 사전투표를 마쳤다.

그간에는 후보들이 아침 일찍 사전투표를 하며 유권자들에게 투표를 권유하는 방식이었다면 청년들과 함께 쓰레기도 줍고 투표도 격려하는 모습으로 매우 이색적이었다.

청년들과 투표를 마친 후 소감을 묻자 정 후보는 “지방선거다운 지방선거, 성동의 비전을 제시하는 정책선거를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며 “구민들의 간절한 바람과 열렬한 참여를 볼 수 있어 성동의 자부심을 다시 한 번 느꼈다”고 답했다.

이어 “성동구민들은 성동의 자부심을 투표로 보여주실 것”이라며 “선거운동이 끝나는 마지막까지 유권자들 한 분, 한 분 더 찾아 뵙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정원오 후보는 기 발표한 공약에 더해 선거운동 기간 중 수렴한 주민 의견을 토대로 <클래스가 다른 성동을 위한 약속>을 SNS 및 블로그를 통해 공개하기도 했다.

성동 발전의 마스터플랜인 ‘4대 도약·4대 중심’에 더해 도시경제ㆍ교육보육ㆍ문화체육ㆍ복지ㆍ환경ㆍ교통ㆍ생활밀착행정 등 7대 분야별 공약 160여개, 4대 권역, 17개 동별 공약 200여개 등 무려 360여개에 달한다.

청년들과 함께 플로깅하고 있는 정원오 성동구청장 후보
청년들과 함께 플로깅하고 있는 정원오 성동구청장 후보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