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부·울·경에 수소버스 대량 보급...2025년까지 624대 도입
부·울·경에 수소버스 대량 보급...2025년까지 624대 도입
  • 이규한 기자
  • 승인 2022.01.20 0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현대자동차
사진출처=현대자동차

[한강타임즈 이규한 기자] 환경부는 19일 경남 김해시 아이스퀘어호텔에서 부산시, 울산시, 경상남도와 함께 '부·울·경 수소버스 보급 확대와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는 △수소버스 운행을 위한 충전소 구축 협력 △부·울·경 수소 시내버스 보급확대와 추가 할인 △부·울·경 수소 시외버스 운행 시범사업 등의 내용을 담았다.

이에 부·울·경은 2025년까지 지역 내 경유 및 압축천연가스(CNG)를 사용하는 버스 중에 624대를 수소버스로 전환한다.

수소버스 소비자 가격은 6억3000만원으로 환경부와 지자체가 각각 1대당 1억5000만원을 지원하고 제작사인 현대차에서도 100대 이상 구매시 1대당 300만 원을 200대 이상 대량 구매 시 1대당 최대 1,000만 원의 할인 혜택을 적용한다.

환경부는 현대차와 협력해 올해 하반기 출시 예정인 수소 광역버스 1대를 부·울·경 광역버스 3개 노선에 투입하는 시범사업도 상반기 내에 추진할 예정이다.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이번 업무협약은 미래 수소경제를 현재에 구현하겠다는 약속"이라며 "부·울·경 지역의 수소버스 보급 모범사례를 전국으로 확대하고, 향후 출시되는 수소 광역버스 및 화물차 등에 대한 민관 협력 지원방안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