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신한카드, 서민 취약계층 위한 ‘햇살론카드’ 선보여 
신한카드, 서민 취약계층 위한 ‘햇살론카드’ 선보여 
  • 김광호 기자
  • 승인 2021.10.26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신한카드는 지난 3월 발표한 정책 서민금융 공급체계 개편방안 및 업무협약에 따라 서민 취약계층의 결제 편의성 제고 및 신용카드 이용 혜택 향유 등을 위한 ‘햇살론카드’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햇살론카드는 신용관리 교육을 이수하고 연간 가처분소득 600만원 이상이면서 개인신용 평점 하위 10% 이하로 개인 신용카드를 보유하지 않으면 신청할 수 있다.

신한 햇살론카드는 다양한 생활 할인 혜택을 담은 것이 특징이다. 동네 슈퍼, 잡화점 등 생필품을 구매할 수 있는 중소형 생활유통점(백화점 및 주요 할인점 제외)에서 이용금액의 7%를 할인해준다. 

또 커피와 제과점 업종에서 10%를 할인받을 수 있으며, 주말에는 복합쇼핑몰 및 3대 마트(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에서도 1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월 할인 한도는 전월 이용 실적에 따라 차등 적용되며 △전월 30만원 이상 이용 시 1만2000원 △전월 60만원 이상 이용 시 2만원이 적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