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인천경찰청 소속 30대 경사, 자신의 아파트에서 투신 사망
인천경찰청 소속 30대 경사, 자신의 아파트에서 투신 사망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1.10.16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30대 현직 경찰관이 자신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6일 인천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40분께 경기도 시흥시 한 아파트 화단에서 인천경찰청 소속 A(30대)경사가 투신해 숨져 있는 것을 경비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의 자택에는 자필로 쓴 유서가 발견됐다. 경찰은 A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경찰 관계자는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