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홍준표, 尹 첫 맞수 토론서 "당내 토론은 부드럽게, 본선은 매섭게"
홍준표, 尹 첫 맞수 토론서 "당내 토론은 부드럽게, 본선은 매섭게"
  • 오지연 기자
  • 승인 2021.10.16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한강타임즈 오지연 기자] 국민의힘 홍준표 대선 경선 후보는 16일 "당내 토론은 가능하면 부드럽게 하고, 본선 토론 때는 매섭게 추궁하는 그런 후보로 국민들에게 다가 갈 것"이라고 말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어제 토론은 그런 기조의 출발"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홍 의원은 전날 진행된 본경선 제3차 토론회 '1대1 맞수토론'에서 윤석열 대선 경선 후보의 도덕성 문제를 언급하면서도 '묵직한 한 방'이 없어 아쉬웠다는 평이 나왔다.

홍 의원은 "청년은 내 아들같이 생각하고 장년들에게는 맏형 같고 청소년에게는 인자한 할아버지 같은 대통령을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힘들고 어려울 때 기둥이 돼주고 기쁠 때 같이 웃음을 나눌 수 있는 이웃집 아저씨 같은 대통령이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