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구직자, 입사지원시 희망기업 조건은?
구직자, 입사지원시 희망기업 조건은?
  • 최진근기자
  • 승인 2011.02.14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봉 2,585만원, 서울 근무면 취업 할래!

구직자들은 평균 연봉 2,585만원을 받고, 서울 지역에서 휴무 및 휴가를 보장받으면서 근무할 수 있는 기업에 입사하기를 원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이정근)이 자사회원인 구직자 1,570명을 대상으로 ‘입사 희망기업 선택 기준’에 대해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먼저 구직자들의 희망연봉은 평균 2,585만원이었다. 자세히 살펴보면 ‘2,200~2,400만원 미만’(14.7%), ‘2,400~2,600만원 미만’(14.5%), ‘2,000~2,200만원 미만’(11.5%), ‘1,800~2,000만원 미만’(11%), ‘2,800~3,000만원 미만’(9.6%) 등의 순이었다.

학력별로 살펴보면 ‘대학원 이상 졸업자’가 3,056만원으로 희망금액이 가장 높았으며, ‘4년제 대학 졸업자’(2,706만원), ‘전문대 졸업자’(2,347만원), ‘고등학교 졸업자’(2,312만원) 순으로 차이를 보였다.

근무 지역으로는 ‘서울 지역’(35.9%)을 가장 많이 선호하고 있었다. 계속해서 ‘경기 등 수도권 지역’(23.3%), ‘광역시 등 지방 거점 지역’(19.1%), ‘지역 상관 없다’(14.3%), ‘그 외 지방 지역’(7.5%)이 있었다.

선호하는 복리후생은 64.1%(복수응답)가 ‘휴무 및 휴가 지급’을 선택했고, ‘초과근무 수당 지급’(60.5%)이 바로 뒤를 이었다. 이밖에 ‘식대 제공’(49.3%), ‘자기계발비 지원’(43.8%), ‘본인 및 자녀 학자금 지원’(42%), ‘건강관리 지원’(32.5%), ‘경조사 지원’(29.2%) 등이 있었다.

선호하는 기업 형태는 ‘상관 없다’라는 응답이 46.7%로 가장 많았고, ‘중소기업’(17.7%), ‘대기업’(17.3%), ‘공기업’(12.2%), ‘외국계 기업’(6.1%) 순이었다.

그렇다면, 구직자들이 입사 희망기업을 선택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무엇일까?
응답자의 37.8%가 ‘연봉’을 첫 번째로 꼽았으며, 이외에도 ‘복리후생’(22.6%), ‘회사 위치’(10.8%), ‘기업 인지도’(10.8%), ‘조직 문화’(6.2%) 등을 고려하고 있었다.

사람인의 임민욱 팀장은 “입사 희망기업을 결정할 때는 연봉이나 근무 지역 등과 같이 외적으로 보여지는 조건뿐 아니라 자신이 성장할 수 있는 기업인지, 또 현재 역량으로 입사가 가능한지 여부 등도 함께 체크해 보는 것이 필요하다.”라고 덧붙였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