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광진구, 30세 이상 내ㆍ외국인 얀센 자율접종 실시
광진구, 30세 이상 내ㆍ외국인 얀센 자율접종 실시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8.26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신을 들고 있는 의료진 모습
백신을 들고 있는 의료진 모습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오는 30일부터 9월 18일까지 얀센백신 자율접종을 실시한다.

이번 자율접종은 최근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신속한 접종이 필요하거나 2회 접종이 어려운 대상자를 위해 마련됐다.

대상은 만 30세 이상 얀센백신 접종에 동의한 내·외국인이며, 단기체류(90일 이하)외국인은 접종이 불가하다.

접종기관은 광진구보건소이며, 추후 상황에 따라 광진구 예방접종센터 2개소(자양체육관, 중곡문화체육센터)로 확대할 계획이다.

신청방법은 사전 예약 없이 신분증을 지참하여 현장 등록 후 접종받으면 된다.

외국인 등록번호가 없는 외국인의 경우, 보건소에 방문하여 여권으로 임시관리번호를 발급받아 접종 신청할 수 있다.

다만 방문하기 전 콜센터를 통해 기관별 잔량을 확인하여야 한다.

이와 함께 관내 노숙인, 미등록 외국인 등 사전예약시스템 예약불가대상자는 8월 23일부터 보건소를 방문하여 접종 신청 후 접종가능하다

선원, 어업, 무역업, 관관업 등 국제항해종사자는 8월 23일부터 9월 30일까지 사전예약 후, 접종받을 수 있다.

접종장소는 광진구보건소 또는 예방접종센터이며, 백신종류는 30세 이상의 경우 얀센, 30세 미만은 모더나 또는 화이자다.

더불어 구는 발달장애 등을 대상으로 백신 접종 예약 기간을 기존 8월 21일에서 28일로 연장했다.

이들은 8월 26일부터 9월 30일까지 위탁의료기관 또는 예방접종센터에서 모더나 또는 화이자를 접종받을 수 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2천명이 넘어서는 등 확산세가 심상치 않은 상황 속에 일상으로 회복을 위한 최고의 해법은 백신접종이다”라며 “특히 얀센은 1회 접종으로 완료되기에 신속한 접종이 필요하거나 두 번의 접종이 어려운 대상자를 발굴하여 접종을 추진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