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광진구, 야간 무인 운영 ‘스마트 슈퍼’ 시범
광진구, 야간 무인 운영 ‘스마트 슈퍼’ 시범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3.1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12일까지 15개 점포 선정... 7월부터 본격 운영
점주 CCTV 수시 확인... 매장 내 경보기 설치 '도난방지'
근무시간 단축, 인건비 절감, 심야 매출 상승 1석3조
스마트슈퍼 출입 시스템
스마트슈퍼 출입 시스템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주간에는 점주가 야간에는 무인으로 운영하는 ‘광진형 스마트슈퍼’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구는 근무시간 단축, 야간 인건비 절감, 심야 매출 상승 등 1석 3조 효과가 있을 것이라는 기대다.

여기에 더해 구는 간판과 LED 조명, 내부 인터리어 등 시설 개ㆍ보수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광진형 스마트슈퍼’ 사업은 오는 23일부터 4월 16일까지 시범사업 점포를 선정할 예정으로 대상은 165㎡(50평)미만 동네슈퍼 및 나들가게다.

구는 1차 서류평가와 2차 현장평가를 거쳐 4월 말 중 동별로 15개 점포를 선정하고 선정된 점포에 대해서는 스마트기기 설치 및 시설 개보수를 통해 7월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선정된 점포에는 무인점포 운영에 필요한 출입인증장치, 무인계산대, 주류판매 잠금장치, 담배판매 분리셔터, 안내현판, 기타 보안장비(CCTV) 등 스마트 기술·장비와 노후시설 개선을 위한 LED조명, 자동문, 내부 인테리어, 간판 등을 지원한다.

또한, 스마트슈퍼 운영을 위한 컨설팅과 마케팅 교육 및 연계 저금리 대출 신청 기회 등도 제공된다.

무인 운영 시, 이용 고객은 신용카드나 체크카드를 이용하여 출입구에 위치한 출입인증장치로 체크인 절차를 거쳐 입장가능하고, 쇼핑 후 셀프계산대를 이용하여 결제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점주가 퇴근하면서 스마트폰을 이용해 담배판매대 및 주류 냉장고를 무인운영 시스템으로 전환하면 도어락 잠금장치로 전환된다.

점주는 CCTV를 통해 매장 내부를 수시로 확인할 수 있으며, 문제 발생 시, 매장 내 경보음이 울려 도난을 방지할 수 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광진형 스마트슈퍼 개점을 통해 비대면을 선호하는 소비자 변화에 대응하려고 한다”며 “야간에는 무인으로 운영되어 인건비를 절감하고, 판매시간 확대로 매출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이어 “처음 접해보는 스마트슈퍼에 대한 두려움도 있겠지만 점주의 변화 의지와 적극적인 참여 자세가 있다면 긍정적인 결과를 가져다 줄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