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울에서 가장 투명한 자치구는 ‘종로구’... ‘정보공개 종합평가’ 최우수
서울에서 가장 투명한 자치구는 ‘종로구’... ‘정보공개 종합평가’ 최우수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1.27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로구청 전경
종로구청 전경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종로구(구청장 김영종)가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지난 한 해 가장 투명하게 구정운영을 해온 자치구로 평가됐다.

종로구는 행정안전부 ‘정보공개 종합평가’에서 지난 2019년 ‘우수’ 등급에 이어 2020년에는 한 단계 높아진 ‘최우수’ 등급을 획득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우수 등급’은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에서는 종로구가 유일하다.

이번 평가는 행정안전부가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기관별 정보공개 운영실적을 살핀 결과다.

우수 등급을 받은 2019년에는 580개 기관을 대상으로 평가했지만 2020년에는 7개 기관이 늘어난 587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평가는 ▲사전정보 ▲원문공개 ▲청구처리 ▲고객관리 등 4개 분야 10개 지표의 정보공개 운영실적 전반이다.

기관 유형별 평가순위 및 점수를 기준으로 ‘최우수’, ‘우수’, ‘보통’, ‘미흡’ 등 총 4개 등급을 부여했으며 등급은 최우수 19%, 우수 32%, 보통 42%, 미흡 7%로 분포했다.

특히 객관적이고 공정한 평가를 위해 시민단체 및 전문가 등이 모인 외부평가단도 구성해 신뢰도를 높였다.

한편 종로구는 이번 평가에서 사전정보공표 등록 건수, 원문공개의 충실성, 청구처리 적정성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이번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주민 알 권리 향상에 기여하고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며 “투명한 행정정보 공개를 바탕으로 구정 운영의 신뢰도 또한 높여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