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도봉구, ‘둘리뮤지엄’ 새단장... ‘4D극장ㆍ둘리아카이브’ 개편
도봉구, ‘둘리뮤지엄’ 새단장... ‘4D극장ㆍ둘리아카이브’ 개편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1.01.25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도봉구(구청장 이동진)가 대표 공립박물관인 ‘둘리뮤지엄’의 전시 콘텐츠를 새단장해 개관했다.

‘둘리뮤지엄’은 김수정 작가 <아기공룡 둘리>의 이야기를 기반한 체험전시 콘텐츠가 마련되어 있는 캐릭터 전문 박물관으로 지난 2015년 7월 24일 개관해 6년간 운영해 오고 있다.

구는 코로나19로 인한 휴관기간 동안 상설전시 ‘매직 어드벤처’와 ‘김파마의 작업실’ 개편을 진행해 다양하고, 변화된 전시 콘텐츠로 개관을 준비했다.

먼저 둘리뮤지엄 1전시실 ‘매직 어드벤처’는 1996년 극장판 ‘아기공룡 둘리-얼음별 대모험’의 이야기를 기반으로 전시 동선에 따라 스토리가 이어지는 체험전시 공간이다.

인터렉션미디어와 4D라이더 기술을 적용한 전시 콘텐츠가 조성되어 있다.

특히 유령버스 모형의 4D극장은 ‘얼음별행 유형버스 4D’의 VR영상에 라이딩 효과가 함께 적용되는 이번 전시의 핵심 콘텐츠이다.

3전시실 ‘김파마의 작업실’은 ‘아기공룡 둘리’가 처음 연재됐던 <보물섬>을 비롯해 단행본 시리즈, 스케치작업, 원화, 캐릭터 상품 등 ‘둘리’ 관련 자료를 선보이며 한국 만화사(史)에서 ‘아기공룡 둘리’가 갖는 의미와 가치를 조명한다.

한편 현재 둘리뮤지엄은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둘리뮤지엄 홈페이지 사전예약을 통해서만 입장이 가능하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아이들과 부모님이 새로운 전시를 체험하며 일상의 생기와 즐거움을 되찾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