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비와이·쿤디판다, 무성의 태도 논란 "하기 싫은데...개잘한다"
비와이·쿤디판다, 무성의 태도 논란 "하기 싫은데...개잘한다"
  • 이유진 기자
  • 승인 2021.01.16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KBS 쿨FM ‘데이식스의 키스 더 라디오’
사진출처=KBS 쿨FM ‘데이식스의 키스 더 라디오’

 

[한강타임즈 이유진 기자] 래퍼 비와이와 쿤디판다의 무성의한 태도가 논란에 휩싸였다.

15일 방송된 KBS 쿨FM ‘데이식스의 키스 더 라디오’(이하 데키라)에는 비와이와 쿤디판다가 게스트로 출연해 청취자들과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쿤디판다는 "오빠가 제 이름 한 번 불러주는게 새해 소원입니다. 00아 해주세요"라고 하자 "하기는 싫은데"라며 무성의 하게 해당 청취자의 이름을 언급했다.

또한 자신의 곡을 불러달라는 팬의 요청에 "가사를 까먹었다"고 답하는 등 방송 중 휴대전화 벨소리가 울리는 등 민폐를 끼쳤다.

비와이는 "3행시 가능할까요"라는 요청에 "불가능합니다"라고 말함은 물론 "개잘한다"는 비속어를 쓰는 등 청취자들의 눈쌀을 찌푸리게 했다. 

방송 후 네티즌들은 "DJ가 고생이 많다", "저럴 거면 나오지를 말지", "너무 심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