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동작구, 보건소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300여명 전수검사’
동작구, 보건소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 ‘300여명 전수검사’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12.23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들이 동작구 임시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있다
주민들이 동작구 임시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 보건소에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보건소가 폐쇄됐다.

구는 직원 및 관계자 300여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검사 결과에 따라 운영 재개일시를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확진직원은 동작구 거주자로 무증상 상태에서 22일 검사하고 23일 최종 양성판정을 받았다. 감염경로는 확진자와의 접촉으로 추정되고 있다.

구는 금일 동거인 5명에 대한 검사를 완료할 예정이며 확진자 이동동선 및 접촉자 분류를 위한 심층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금일 보건소 업무 및 선별진료소 운영도 오후 3시에 조기 종료하고, 보건소 전 직원 및 청사 내 유관기관 관계자 등 300여명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실시한다.

먼저 실시한 해당부서 직원 16명은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남은 직원 전수검사 결과에 따라 운영을 재개할 예정이다.

한편 14일부터 운영하는 ▲사당(사당문화회관) ▲신대방(구민체육센터) ▲흑석(흑석체육센터) 임시선별진료소는 정상 운영한다.

오는 30일까지 운영시간(▲평일 오전10시~오후5시 ▲토요일·성탄절 오전10시~오후3시) 내 방문하면 증상여부와 관계없이 검사받을 수 있다.

동작구재난안전방역대책본부 관계자는 “추가 역학조사에 따른 신속한 조치로 보건소와 선별진료소 운영에 차질 없도록 해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밝혔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