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NC, 창단 9년만 첫 통합 우승..양의지 KS MVP 차지
NC, 창단 9년만 첫 통합 우승..양의지 KS MVP 차지
  • 강우혁 기자
  • 승인 2020.11.25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뉴시스
사진 = 뉴시스

[한강타임즈 강우혁 기자] 정규리그 1위팀인 NC 다이노스가 한국시리즈까지 제패하며 창단 9년 만에 첫 통합 우승을 차지했다.

NC는 지난 24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벌어진 두산 베어스와의 2020 프로야구 한국시리즈(7전 4선승제) 6차전에서 4-2로 이겼다.

시리즈 전적 4승 2패를 기록한 NC는 한국시리즈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창단 첫 정규리그 우승에 이은 통합 우승을 차지한 NC 선수들은 우승을 확정지은 뒤 그라운드에서 모기업 NC소프트의 온라인게임 리니지의 집행검 모형을 들어올리며 우승을 자축했다.

한국시리즈 MVP는 NC 포수 양의지가 차지했다.

시리즈 1차전을 내준 뒤 2, 3차전을 내리 가져오며 통산 7번째 우승을 노렸던 두산은 6년 연속 한국시리즈 진출에 만족해야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