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신한금융투자, 소비자 자문기구 ‘S-프렌즈’ 신설
신한금융투자, 소비자 자문기구 ‘S-프렌즈’ 신설
  • 김광호 기자
  • 승인 2020.11.18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광호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고객 중심 경영’을 실천하기 위한 소비자보호 강화방안의 하나로 소비자 자문기구 ‘S-프렌즈’를 신설했다고 18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에 따르면 ‘S-프렌즈’는 투자상품 외부전문가 자문단과 일반고객 자문단으로 구성돼 다양한 시각으로 자문을 하게 된다. 외부전문가 자문단은 법률, 회계, 부동산, 리스크 등 분야별 전문가 6인으로 구성되며 상품 출시 전 외부의 시각으로 리스크 요인을 검증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일반고객 자문단은 공모를 통해 주부, 고령자, 회사원, 대학생 등 다양성에 초점을 맞춰 10인으로 구성됐으며, 고객 관점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상품과 서비스 업무 개선에 반영할 예정이다.

신한금융투자 관계자는 "2020년 신한금융투자는 조직, 제도, 기업문화의 근본적 체질을 고객 중심으로 바꾸기 위해 힘쓰고 있다"며 "상품의 선정·판매·사후관리에 이르는 모든 절차를 소비자보호에 초점을 두고 상품심사 및 리스크 관리 기능을 소비자보호본부로 일원화했다. 신설된 ‘S-프렌즈’도 소비자보호본부의 고객 중심 정책의 하나"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