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금천구, ‘학교 밖 청소년’ 급식지원... 1일 최대 3식
금천구, ‘학교 밖 청소년’ 급식지원... 1일 최대 3식
  • 윤종철 기자
  • 승인 2020.09.07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24세 1식 6000원 상당... 음식점ㆍ쿠폰ㆍ도시락 등 선택
금천청소년센터 방문(전화) 등록 후 이용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9월부터 12월말까지 학교 밖 청소년들에 대한 급식 지원 사업을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금천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을 이용하는 모든 학교 밖 청소년(9세~24세)이 대상이다.

금천청소년지원센터를 방문하거나, 전화상담 후 센터에 등록한 ‘학교 밖 청소년’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급식지원은 소득수준과 관계없이 1식 기준 6000원 상당, 1일 최대 3식까지 지원하며 음식점 직접 이용, 모바일 쿠폰, 도시락 배달 등 청소년들의 상황에 맞게 지원한다.

한편, 구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서 성장할 수 있도록 금천 청소년지원센터를 통해 1대 1멘토링, 검정고시 등 학업지원, 자격증 취득, 정서지원, 건강검진, 인턴십 등 다양한 서비스도 지원하고 있다.

유성훈 구청장은 “이번 사업은 청소년지원센터를 알지 못해 이용하지 못하는 학교 밖 청소년들을 발굴해 청소년 안전망을 강화하는데도 목적이 있다”며 “학교 밖 청소년이 지역사회의 관심과 지원체계 안에서 건전한 지역 공동체 일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청 아동청년과 또는 금천구 청소년지원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