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고3 학력평가, 사실상 취소 '원격시험' 모의평가 의미 없어
고3 학력평가, 사실상 취소 '원격시험' 모의평가 의미 없어
  • 김영준 기자
  • 승인 2020.04.21 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김영준 기자] 올해 첫 대학수학능력시험 모의평가인 서울시교육청 주관 전국연합학력평가가 원격으로 실시된다.

20일 서울교육청은 "24일 등교가 어렵고 다른 시·도 교육청과 협의한 결과 학사일정 등을 고려하면 더 미루기도 어려운 상황이어서 원격시험으로 치르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집에서 학력평가에 응시하는 것을 출석으로 인정할 수 있으며 참여하지 않는 학생에 대해서는 별도의 대체 수업을 실시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사진출처=뉴시스
사진출처=뉴시스

 

이에 학생들은 24일 오전 학교에 방문해 시험지를 받아 시험시간표에 맞춰 문제를 푼 뒤, 정답지를 제출하는 '원격시험'를 보게된다.

시험지 배부는 '워킹스루' 혹은 '드라이브스루' 등의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교육청은 학력평가가 '원격시험'으로 진행되면서 전국 단위 채점과 성적 처리를 하지 않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