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10월 건설사 취업인기순위 발표
10월 건설사 취업인기순위 발표
  • 김재태 기자
  • 승인 2010.10.03 0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사 취업인기 조사에서 현대-대우-대림-포스코가 빅4 체제를 굳건히 지켰다.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www.worker.co.kr 대표 유종현)는 ‘10월 건설사 취업인기순위’에서 현대건설이 3개월째 종합건설 부문 ‘최고 인기 건설사’ 자리를 지켰다고 1일 밝혔다. 구산토건(전문건설 부문), 창조건축(건축설계 부문), 현대엔지니어링(엔지니어링 부문), 리스피엔씨(인테리어 부문) 등이 각각 부문별 1위를 차지했다.

취업인기순위는 건설워커가 회원 직접투표와 구인광고 조회수, 인기검색어, 기업DB 조회수 등 사이트 이용형태 분석자료를 합산해 결과를 내는 ‘월간 건설사 순위차트’다. 종합건설, 전문건설, 엔지니어링, 건축설계, 인테리어 등 총 5개 부문에서 ‘일하고 싶은 건설기업’의 순위를 매긴다.

종합·일반건설 부문… 현대-대우-대림-포스코順

최근 매각 이슈로 다시 주목받고 있는 현대건설이 3개월째 1위 자리를 고수했다. 현대건설은 9월 들어 그룹공채 형태로 대졸 신입사원 채용에 나섰고 별도로 현채직(현장채용직)과 경력사원 모집도 활발하게 진행하며 건설구직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올들어 매월 경력인재를 선발하는 등 공격적인 채용마케팅을 전개하고 있는 대우건설은 2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가족 같은 회사 분위기와 뛰어난 근로조건의 대림산업과 경력사원을 상시채용 중인 포스코건설이 각각 3위와 4위 자리를 유지했다. 9월초 건설협회 주최 채용설명회에 참여한 두산건설은 5위를 기록했다. 이밖에 삼성물산(건설부문), GS건설, 금호건설, SK건설, 한화건설의 순으로 인기순위 톱10에 이름을 올렸다.

전문건설 부문… 구산토건 1위

구산토건이 5개월 째 정상을 지켰다. 삼보이엔씨와 특수건설, 동아지질, 진성토건이 2~5위에 랭크됐고, 8월말 9월초에 걸쳐 공개 채용을 진행한 효동개발(6위)이 10위권에 새롭게 진입했다. 이어 흥우산업(7위), 남화토건(8위), 남해철강(9위), 태암개발(10위) 등의 순으로 10위 안에 들었다.

엔지니어링/감리/CM 부문… 현대엔지니어링 1위

현대엔지니어링이 6개월째 엔지니어링 부문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이어 대우엔지니어링, 삼성엔지니어링, 유신, 선진엔지니어링, 도화종합기술공사, 동명기술공단, 삼안, KG엔지니어링, 청석엔지니어링의 순으로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건축설계 부문… 창조건축 1위

건축설계 부문에서는 창조건축이 1위 자리를 차지했다. 뒤를 이어 간삼파트너스종합건축,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 현대종합설계, 공간종합건축사사무소, 삼우종합건축사사무소, 시아플랜건축, 정림건축, 건원건축, 한길종합건축사사무소엔지니어링의 순으로 집계됐다.

인테리어·디자인 부문… 리스피엔씨 1위

리스피엔씨가 인테리어부문에서 4개월 연속 1위 자리를 지켰다. 이어 중앙디자인, 대혜건축, 시공테크, 이건창호시스템, 우원디자인, 희훈디앤지, 엄지하우스, 삼우이엠씨, 국보디자인 등이 10위권에 포함됐다. 기타 부문별 자세한 인기순위는 건설취업 포털사이트 건설워커(www.worker.co.kr)의 초기화면 왼쪽에 있는 ‘건설업체 인기순위’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종욱 건설워커 이사는 “인기순위는 회원들의 직접투표와 구인광고 조회수, 인기검색어, 기업DB 조회수 등의 자료를 합산해 도출하는데, 근로조건, 회사분위기, 채용마케팅, 채용시점 등의 변수들로 인해 시공능력순위와 다른 양상을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건설사 취업인기순위, 어떻게 선정하나

건설워커는 지난 2002년 6월 ‘국내 최초’로 건설업계에 ‘취업인기순위’라는 개념을 도입했다. 구체적으로 시공순위와 브랜드파워 등을 고려해 엄선한 80개 종합(일반)건설사와 30개 우수 엔지니어링업체 등이 부문별 조사대상 기업목록에 포함된다. 건설워커는 1단계로 이들 기업에 대한 회원들의 직접투표 집계자료(3개월 누적자료)를 기준으로 평가하고, 2단계로 △구인광고 조회수 △인기 검색어 △기업DB 조회수 △기타 패널점수 등 회원들의 사이트 이용형태를 종합적으로 분석한 자료를 합산해 최종 순위를 매기고 있다.

  • 한강타임즈는 언제나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 전화 02-777-0003
  • ▶ 이메일 news@hg-times.com
  • ▶ 카카오톡 @한강타임즈
한강타임즈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정기후원인이 되어주세요.

매체명 : 한강타임즈
연락처 : 02-777-0003
은행계좌 : 우리은행 1005-702-873401
예금주명 : 주식회사 한강미디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