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금천구, 중ㆍ고교 여자탁구 전국대회 석권
금천구, 중ㆍ고교 여자탁구 전국대회 석권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9.01.18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 중ㆍ고등학교 여자탁구부가 전국대회를 휩쓸며 새로운 탁구의 메카로 우뚝 섰다.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전남 장흥 실내 체육관에서 열린 보람상조배 ‘제56회 전국 남․여 중고 종합탁구대회’에서 금천구 중ㆍ고등학교 여자탁구부는 각 부문 ‘우승’을 석권하는 쾌거를 이뤘다.

독산고등학교 여자탁구부가 단체전에서 ‘우승’한 후 파이팅 포즈를 취하고 있다
독산고등학교 여자탁구부가 단체전에서 ‘우승’한 후 파이팅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 전국 중․고등학생 61개팀 550여명이 출전했다. 경기는 △남‧녀 단체전 △개인 단식․복식 △혼합복식 △단체전 4개 종목으로 진행됐다.

먼저 독산고는 ‘단체전’, ‘종합복식’ 홍순수(여), 최해은(여) 선수, ‘개인 단식’ 최해은(여) 선수가 각각 ‘우승’을 거머쥐었다. 이어 이윤지(여) 선수도 개인단식 ‘3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문성중에서도 김서윤(여) 선수가 ‘개인 단식’에서 ‘우승’을 거머쥐는 쾌거를 이뤘다.

한편 금천구에는 ‘유소년’, ‘문성중’, ‘독산고’ 여자탁구부와 ‘금천구청 여자탁구단’이 구성돼 있다.

이들 탁구팀들은 선‧후배 간 소통과 지도‧훈련을 통해 함께 성장해 가는 상호 선순환 체계로 구축‧운영되고 있어 전국의 모범 사례로 발전하고 있다.

탁구동호인들도 적극 나서 2010년 ‘금빛나래후원회’(회원수 500명)를 구성, 금천구청 여자탁구단에 차량을 후원하고 있다.

또한 초‧중‧고 탁구팀 지도자와 선수 인건비, 훈련비, 대회참가비 등 연간 1억7000만원을 후원하는 등 금천구 탁구발전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고 있다.

이에 구는 지난해 2월 금천구청 소속 탁구팀 훈련 공간과 생활체육 탁구 활성화를 위해 독산고등학교에 ‘탁구전용관’을 건립하기도 했다.

현재 선수단뿐만 아니라 유소년과 다양한 연령층의 탁구 동호인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운영하고 있다.

박은실 문화체육과장은 “여자탁구부가 전국단위 대회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둘 수 있었던 것은 지도자와 선수들의 노력과 구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 덕분이다”라며, “앞으로도 체계적인 훈련을 통해 탁구부가 더 많은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