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양천구, 산후조리도우미 서비스 모든 출산가정으로 확대 지원
양천구, 산후조리도우미 서비스 모든 출산가정으로 확대 지원
  • 윤종철 기자
  • 승인 2018.07.02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타임즈 윤종철 기자]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관내 기준중위소득 80% 이하 출산가정을 대상으로 하던 산후조리도우미 서비스를 이달부터 관내 모든 출산가정으로 확대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산후조리도우미는 산모의 건강관리와 신생아의 건강상태, 청결, 수유, 예방접종 지원 및 가사활동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며 지원 금액은 표준서비스 기준 가격(최저 102만원~최고 195만원) 중 정부지원금(최저 50만원~최고 106만원)을 국민행복카드를 통해 바우처 포인트로 지원한다.

해당 서비스는 출산예정일 40일 전부터 출산 후 30일까지 양천구보건소 1층 모성의료비상담실을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또 출산 후 60일 이내의 기간 내에서 5일에서 25일까지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구는 출산 6주 이내 가정의 아기와 엄마의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모유수유, 신생아 건강관리, 예방접종 등 초보엄마들에게 육아교육과 산후우울증 상담 등을 위해 영유아건강간호사가 직접 가정방문을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임산부를 위한 출산준비교실, 철분제·엽산제 지급, 신생아 청각검사, 영유아 건강검진을 위한 아이원 센터 운영 등 다양한 모자보건사업을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