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양천구, 생활안전체험교육…요양기관 종사자, 응급시 초기 대응력 강화
양천구, 생활안전체험교육…요양기관 종사자, 응급시 초기 대응력 강화
  • 오은서 기자
  • 승인 2018.03.29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폐소생 실습교육·연기피난 시험 등 실질교육

[한강타임즈 오은서 기자]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4월 2일 오후 1시, 3시 2회에 걸쳐 2시간동안 관내 장기요양기관 종사자를 대상으로 생활안전체험교육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교육내용도 심폐소생 실습교육, 화재소화체험, 연기피난 시험, 전기가스 안전사고 체험 등 실질적인 교육으로 진행된다. 교육을 마치면 종사자들의 응급상황 및 사고발생시 초기대응력이 한층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양천구에는 27개의 노인요양시설과 18개의 어르신 데이케어센터가 있으며, 해당기관에는 약 1100여명의 어르신들이 이용하고 있다. 구는 2015년부터 매년 생활안전체험교육·어르신들의 인권 및 학대예방 교육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생활안전체험교육 모습.
생활안전체험교육 모습. (심폐소생술)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안전체험교육에서는 각종 사고와 응급상황에 적절히 대처하는 법을 알려주므로 주민도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교육시간은 2시간이며, 낮에 교육받을 시간이 안 되는 주민들을 위해 둘째, 넷째 목요일에는 저녁 7시부터 야간교육도 실시한다.   

한편 양천생활안전체험교육관은 2016년 개관이후 3월 현재까지 2만4천여 명이 이용, 올해만 벌써 2천여 명이 수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